사회 >

특수본, 소방청 압수수색…허위공문서 작성 혐의

기사내용 요약
119종합상황실 등 6개소 압수수색
중앙긴급구조통제단 관련 수사 중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지난 6일 오전 서울 경찰청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에 현판이 부착되어 있다. 2022.11.06.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지난 6일 오전 서울 경찰청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에 현판이 부착되어 있다. 2022.11.06.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이소현 기자 = 이태원 참사를 수사 중인 경찰청 특별수사본부가 25일 오후 소방청에 대한 강제수사에 돌입했다.

특수본은 이날 오후 3시44분께부터 정부세종청사 안에 있는 소방청에 수사관 22명을 투입해 압수수색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압수수색 대상은 119종합상황실 등 6개소다.

특수본 수사관들은 이날 피의자 휴대전화, 이태원 사고 관련 서류 및 전자정보 확보에 나섰다.


특히 중앙긴급구조통제단 관련 허위공문서 작성 등 혐의를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특수본은 서울소방재난본부와 용산소방서를 압수수색했다. 소방청에 대한 압수수색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ni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