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울산시, 신도시 건설 등 민선 8기 공약 이행계획 확정

울산시, 신도시 건설 등 민선 8기 공약 이행계획 확정

울산시청 촬영 김용태. 2015년 3월 14일 울산시 남구 신정동에서 촬영한 울산시청 전경
울산시청 촬영 김용태. 2015년 3월 14일 울산시 남구 신정동에서 촬영한 울산시청 전경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시는 개발제한구역 해제, 의료산업 육성, 남부권 신도시 건설 등을 핵심으로 하는 '민선 8기 공약 이행계획'을 확정했다고 1일 밝혔다.

이행 계획은 5대 목표, 20개 전략, 101개 공약 과제로 구성됐다.

사업비는 총 12조4천78억원(국비 4조3천149억원, 시비 1조8천674억원, 민자 등 6조2천255억원)으로 임기 내 5조8천717억원(47%)이 투입될 예정이다.

임기 내 완료 과제는 75개(74%)다.

임기 후 완료 과제는 장기 추진이 필요한 대규모 공약사업으로 글로벌 에너지 허브 및 수소 모빌리티 산학협력지구 구축, 태화강 위 세계적 공연장 조성, 울산의료원 건립 등 총 26개다.

시는 또 10대 핵심 공약으로 개발제한구역 해제, 도시계획 용도지역 조정, 소규모 주택 정비 활성화, 남부역세권 중심 신도시 건설 등을 추진한다.

김두겸 시장은 "미래 60년의 기틀을 다지기 위한 핵심 사업으로 구성했다"며 "성장과 균형이 어우러진 살기 좋은 울산을 만들기 위해 공약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can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