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세계인권선언 74주년…광주시 14일까지 인권기념주간

세계인권선언 74주년 기념주간 포스터.(광주시 제공)2022.12.1/뉴스1 ⓒ News1
세계인권선언 74주년 기념주간 포스터.(광주시 제공)2022.12.1/뉴스1 ⓒ News1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광주시는 세계인권선언 74주년을 맞아 1일부터 14일까지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 시교육청, 광주트라우마센터와 공동으로 기념주간을 운영한다.

세계인권선언 제74주년 기념식은 5일 오후 2시 5·18기념문화센터에서 유관기관, 인권관계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인권단체 활동 공유회, 인권디딤돌 감사패 수여, 오월소나무합창단 기념공연 순으로 진행한다.

인권단체 활동 공유회는 지난 1년간 행정의 손길이 미치지 못한 인권 취약 분야에 대해 인권증진사업을 추진한 활동 내용을 시민들과 공유한다.

인권디딤돌 감사패는 고려인 동포들이 광주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사단법인 고려인마을과 이주노동자들의 정당한 대우와 인권증진을 위해 노력한 광주전남이주노동자네트워크가 수상한다.

광주시청 1층 시민홀에서는 5일부터 14일까지 '광주시 인권작품 공모전 수상작 전시'를 연다.

광주극장은 6일과 8일 인권영화를 상영한다. 6일에는 안성기·윤유선·박근형 주연의 '아들의 이름으로', 8일에는 다큐멘터리 '니얼굴'을 무료 상영한다.

광주시교육청은 1일 '일하는 청소년 토크콘서트'와 7일 '학생자치와 인권' 토론회를 진행한다.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는 6일부터 8일까지 이주노동자 인권증진 조례 제정을 위한 토론회, 광주에서 활동가로 살아가기 북토크, 찾아가는 인권 캠페인 등을 펼친다.


광주트라우마센터는 9일 동구 금남로에서 '찾아가는 인권 캠페인'을 진행하고 다큐멘터리 '김복동' 상영회와 송원근 감독과의 대화를 개최한다.

광주시는 2012년부터 유엔 세계인권선언 채택(1948년12월10일)을 기념하기 위해 인권기념주간을 지정하고 세계인권선언의 뜻과 정신을 되새기기 위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박용수 시 민주인권평화국장은 "세계인권선언 74주년을 맞아 우리시 인권보호와 증진활동에 앞장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내일이 빛나는 광주 실현을 위해 세계인권선언의 숭고한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