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청양군·석탄회 기금 특별장학회, 초·중·고·대학생 20명에 장학금 전달

2022년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장학금을 받은 학생과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청양군 제공)
2022년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장학금을 받은 학생과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뉴스1) 백운석 기자 = 청양사랑인재육성장학회(이사장 김돈곤 군수)와 석탄회 기금 마을 특별장학회는 지난 30일 충남 청양군청 2층 상황실에서 2022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갖고 초·중·고·대학생 20명에게 1인당 40만원씩 총 8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석탄회 기금 마을 특별장학회는 고압 송전탑이 지나는 청양읍 청수2리, 화성면 용당리, 화성면 수정리, 화성면 화암리, 비봉면 신원2리, 비봉면 용천리, 비봉면 방한1리, 비봉면 방한2리 등 8개 마을로 구성됐으며, 지난 2012년 청양사랑인재육성장학회와 장학기금 6억원을 조성하기로 협약했다.

기금 조성 후 특별장학회는 이자 수입으로 2015년부터 장학생을 선발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8회째 수여식을 가졌다.

특별장학회 마을 대표들은 “특별장학회 운영으로 학생들이 학비 부담을 덜고 공부에 전념할 수 있어 보람이 크다”며 “앞으로도 지역인재 육성의 밑거름이 되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