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식약처 차장, 음식점 위생등급제 참여 음식점 격려

기사내용 요약
위생등급제 참여 제주 돈가스 전문점 방문해 격려

권오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가운데)은 27일 오전 경기 김포시 소재 컬리 물류센터를 방문해 새벽배송 유통 농산물의 배송 전(前)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했다.(사진 : 식약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권오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가운데)은 27일 오전 경기 김포시 소재 컬리 물류센터를 방문해 새벽배송 유통 농산물의 배송 전(前)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했다.(사진 : 식약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권오상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은 2일 음식점 위생등급제도 활성화 차원에서 최근 위생등급을 받은 제주 돈가스 전문점을 방문해 영업자를 격려하고 위생등급 지정 현판식에 참석했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의 위생 상태를 평가해 점수에 따라 등급(매우우수·우수·좋음)을 부여하는 제도로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이 참여 가능하다.


권 차장은 '위생등급 지정 음식점'의 자긍심을 높이고 음식점 위생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전국의 영업자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이날 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위생등급 지정 음식점은 기름을 많이 사용해 주방 청소 등 위생관리에 어려움이 있음에도 영업자의 적극적인 위생관리 노력을 높이 평가받아 '매우우수' 업소로 지정됐다.

권 차장은 "제주도를 방문하는 많은 관광객이 도내 음식점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위생관리에 노력해주신 음식점 종사자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위생등급 지정을 받은 위생적인 업소라는 자부심을 갖고 제주도의 다른 음식점도 위생등급 제도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위생관리에 솔선수범해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