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스벅 다이어리 무슨 매력 있길래…웃돈 받고 중고거래

기사내용 요약
다이어리 얻을 수 있는 프리퀀시 완성본 2만원 내외 거래

[서울=뉴시스]최근 당근마켓에 올라온 스타벅스 프리퀀시 및 다이어리 거래 글.(사진출처: 당근마켓 캡쳐) 2022.12.02.
[서울=뉴시스]최근 당근마켓에 올라온 스타벅스 프리퀀시 및 다이어리 거래 글.(사진출처: 당근마켓 캡쳐) 2022.12.02.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스타벅스 프리퀀시 한 장에 1000원에 팝니다."

최근 중고거래 애플리케이션 당근마켓에 스타벅스 프리퀀시(e-스티커)를 사고 파는 거래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스타벅스 코리아가 진행하는 '겨울 e-프리퀀시 이벤트'가 인기를 끌면서다. 이 이벤트는 스타벅스가 매년 겨울 진행하는 행사로, 지정된 음료 3잔을 포함해 음료 총 17잔을 구매하고 프리퀀시를 모으면 내년도 다이어리를 증정한다.

스타벅스의 연례 행사인 이 이벤트는 다이어리를 받기 위해 매장 문을 열기도 전에 기다리는 오픈런 현상을 빚을 정도로 인기다. 수십잔의 스타벅스 음료를 주문하고 음료는 버린 채 다이어리만 챙겨가는 고객까지 나올 정도로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당근마켓에는 스타벅스 프리퀀시를 사고파는 게시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프리퀀시를 낱개로 팔거나 다 모은 완성본을 내놓기도 한다.

거래되는 가격대는 다양하다. 쿠폰 17개를 모두 모든 프리퀀시 완성본은 1만 8000원에서 2만원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음료 쿠폰은 기본음료의 경우 1장당 800원에서 1000원, 미션 음료의 경우 1200원에서 1400원 선에서 판매되고 있다.

프리퀀시를 완성하면 받는 스타벅스 다이어리도 중고거래 앱에 줄줄이 올라온다.. 다이어리 거래 가격은 1만8000원부터 3만원 선이다. 당근마켓에서 거래되는 다른 커피 프랜차이즈가 다이어리 중 가장 높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

스타벅스는 올해 다이어리 행사를 예년에 비해 간소하게 진행하고 있다.
이번엔 다른 증정품 없이 다이어리 3종(빨강·초록·흰색)만 준비했다. 올 여름 발암 물질 검출 논란으로 홍역을 치른 터라 증정품 행사에 신중을 기하는 것이란 해석이 나온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올해는 플래너 행사를 진행한 지 20주년이기도 한만큼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의미에서 다른 굿즈를 증정하지 않고 오직 플래너를 소개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