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바로고 "가나전 2시간 전 배달요청 늘어, 여유로운 주문 필요"

바로고 제공
바로고 제공


(서울=뉴스1) 김민석 기자 = 바로고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경기가 열린 11월24일과 28일의 배달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배달 완료 건수가 전주 동일대비 최대 37.6% 증가했다고 2일 밝혔다.

바로고 관계자는 "우루과이와 경기가 있던 24일 배달 완료 건수는 전주 동일 요일 대비 18.7%, 가나전이 있던 28일은 전주 대비 37.6% 늘었다"고 말했다.

배달 음식 금액도 올랐다. 저녁 시간 대(19시~22시) 상품 금액이 3만원 이상인 배달 비중을 전주 동일 요일 대비 24일은 5.6%포인트(p), 28일은 4.2%p 각각 상승했다.


배달 주문은 경기 시작 2시간 전에 많이 이뤄졌다. 28일 저녁 시간 대(19시~22시) 중 '20시~21시' 사이에 발생한 배달 요청 비중은 전주 동일 요일 대비 4.4%p 상승했다.

바로고 관계자는 "경기일 배달 주문이 늘어나는 만큼 여유로운 주문을 부탁드린다"며 "라이더들도 보온 장비 착용과 안전 사고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