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화물연대 파업 9일째, 주유소에 '휴업 딱지' 붙었다 [오늘의 사진]

화물연대 총파업 여파로 일선 주유소의 휘발유 수급 상황이 급격히 악화되자 2일 경기도 수원시 한 주유소에 휴업 안내문이 붙어 있다. 정부는 시멘트 운송 기사에 이어 유조차 운송 기사에 대한 업무개시명령을 검토하고 있다. /뉴시스
화물연대 총파업 여파로 일선 주유소의 휘발유 수급 상황이 급격히 악화되자 2일 경기도 수원시 한 주유소에 휴업 안내문이 붙어 있다. 정부는 시멘트 운송 기사에 이어 유조차 운송 기사에 대한 업무개시명령을 검토하고 있다. /뉴시스

[파이낸셜뉴스]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를 맞고 있다. 기름대란을 우려했던 주유소들은 하나둘씩 휴업 안내문을 내붙이고 있다.

2일 전국의 품절 주유소가 52곳으로 늘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일 오전 8시까지 서울·경기·인천 32곳, 비수도권 20곳의 주유소에 휘발유나 경유가 품절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전날(33곳)에 비해 19곳 늘었다. 연료별로는 휘발유 35개소, 경유 11개소였고 휘발유와 경유가 모두 동난 곳은 6개소였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 이어지고 있는 2일 서울 시내 한 주유소에 휘발유 품절 안내문이 붙어있다. 정부는 휘발유 공급 차질이 가시화하자 업무개시명령을 정유업계로 확대하는 검토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 이어지고 있는 2일 서울 시내 한 주유소에 휘발유 품절 안내문이 붙어있다. 정부는 휘발유 공급 차질이 가시화하자 업무개시명령을 정유업계로 확대하는 검토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신차들도 적체할 곳이 없어 태양광 발전소 단지까지 찾아들었다.

완성차 업체들은 신차를 출하장까지 카캐리어 대신 로드탁송으로 운송하고 있다. 운전자가 직접 신차를 운전해 출하장까지 이동하는 로드탁송은 화물연대 파업이 시작된 이후 나온 고육지책이다. 공장에 조립이 끝난 신차가 쌓일 경우 자칫 공장 자체가 '셧다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신차 계약자들은 울상이다. 큰돈을 지불하면서 신차를 구입했는데 로드탁송을 하게 되면 소비자에게 차량이 도착했을 때 누적 주행거리가 많게는 100㎞ 가량 늘어나 있기 때문이다.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를 맞은 2일 전남 함평군 엑스포공원 주차장에 이른바 '로드탁송'으로 옮겨진 신차가 주차돼 있다. 완성차 업계는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상황이 길어지자 대체인력을 고용해 공장에 쌓여가는 신차를 제3의 차고지로 개별 운송 중이다. /연합뉴스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를 맞은 2일 전남 함평군 엑스포공원 주차장에 이른바 '로드탁송'으로 옮겨진 신차가 주차돼 있다. 완성차 업계는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상황이 길어지자 대체인력을 고용해 공장에 쌓여가는 신차를 제3의 차고지로 개별 운송 중이다. /연합뉴스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를 맞은 2일 전남 함평군 엑스포공원 주차장에 이른바 '로드탁송'으로 옮겨진 신차가 주차돼 있다. 완성차 업계는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상황이 길어지자 대체인력을 고용해 공장에 쌓여가는 신차를 제3의 차고지로 개별 운송 중이다. /연합뉴스
화물연대 총파업이 9일째를 맞은 2일 전남 함평군 엑스포공원 주차장에 이른바 '로드탁송'으로 옮겨진 신차가 주차돼 있다. 완성차 업계는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상황이 길어지자 대체인력을 고용해 공장에 쌓여가는 신차를 제3의 차고지로 개별 운송 중이다. /연합뉴스

화물연대를 향해 '강공 모드'를 이어가던 대통령실이 현장 복귀 상황을 주시하며 숨을 고르는 분위기다.

추가 업무개시명령 발동을 위한 임시 국무회의 개최도 애초 이르면 이날에서 주말로 한 템포 미루는 기류다. 판세가 정부 측으로 기울고 있다는 내부 판단이 깔린 것으로 보인다.

이날 국무회의 일정도 별도로 잡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모든 국무위원이 해외 출장 없이 국내에 대기하고 있는 만큼 언제든지 임시 국무회의를 열 수 있는 상황이라고 다른 관계자는 밝혔다.

대통령실은 민주노총 상층 지도부의 경우 보다 강경해진 분위기이지만, 일선 노동자나 비조합원들 사이에선 일부 복귀 움직임이 뚜렷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서울교통공사 노조와 철도노조가 잇따라 노사 협상을 타결하면서 그 여파로 '화물연대 파업대오'에도 내부 균열이 생기고 있다고도 보고 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의 집단운송거부(총파업) 행동이 9일째 이어진 2일 오전 경기 평택시 포승읍 평택항 수출 야적장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의 집단운송거부(총파업) 행동이 9일째 이어진 2일 오전 경기 평택시 포승읍 평택항 수출 야적장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총파업)가 8일째 이어진 1일 오후 경기 의왕시 의왕ICD제1터미널이 화물차 운행 중단으로 적막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총파업)가 8일째 이어진 1일 오후 경기 의왕시 의왕ICD제1터미널이 화물차 운행 중단으로 적막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1

전날 기준 정부 집계에 따르면 시멘트 분야 업무개시명령 발동 이후 복귀자가 일부 나오면서 시멘트 운송량은 평시의 44% 수준까지 회복됐고, 전국 항만의 컨테이너 반출입량도 늘어 평상시의 57% 수준까지 올랐다.

업무개시명령 초읽기에 들어갔던 유조차도 정부가 군 탱크로리를 긴급 투입하는 등 비상 수급 체제를 가동하며 상황이 개선되고 있다고 대통령실은 보고 있다.

민주노총은 오는 3일 서울과 부산 등지에서 여는 전국노동자대회를 거쳐서 6일에는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인 총파업을 벌일 계획이다.

elena78@fnnews.com 김정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