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새책] 100세 철학자의 행복론

100세 철학자의 행복론
100세 철학자의 행복론

[파이낸셜뉴스] 100세 철학자의 행복론/ 김형석/ 열림원

인생에는 즐거움과 행복, 고통과 슬픔이 함께 자리한다. 올해로 103세를 지나는 철학자 김형석 교수가 이 책을 통해 지금까지 살아온 인생에서 깨달은 행복의 철학을 전한다. 이 책은 김 교수가 써온 글 가운데 독자와 오래 함께 읽고 싶은 사랑과 행복의 이야기들을 가려 한 권으로 묶었다.

성실과 노력, 긍정과 희망, 감사와 사랑, 여유와 건강 등 우리 삶에서 행복을 늘리는 소중한 가치들에 대한 자신만의 소회와 그동안 경험했던 행복에 대한 여러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 많은 고생에도 사랑이 있었기에 행복했습니다.
” 100세를 앞두고 한 대학에서 상을 받으며 그가 전한 수상 소감에는 행복의 비밀이 담겨 있다. 스스로에 대한 깊은 확신과 사랑, 맡은 바에 대한 성실과 사랑, 타인에 대한 너른 이해와 사랑 등 행복은 지금 우리 삶 안에 사랑과 더불어 있음을 저자는 강조한다.

김 교수는 일상과 개인의 삶에 현재 존재하고 있는 행복을 찾는 방법을, 노력과 성장하는 삶 속에서 행복을 키워나가는 방법을, 소중한 인간관계 안에서 더욱 빛나는 행복의 가치를, 나이 듦과 무르익는 삶의 여정 속에서 끝내 사라지지 않을 행복을 누리는 법을 독자들에게 전한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