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친환경·초연결'로 진화…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신제품 공개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큐브 에어(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큐브 에어(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큐브 에어(삼성전자 제공)
2023년형 삼성전자 비스포크 큐브 에어(삼성전자 제공)


최영준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삼성전자 제공)
최영준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삼성전자 제공)


(서울=뉴스1) 문창석 기자 = 삼성전자가 직바람 없이도 시원한 '무풍에어컨' 2023년형 신제품을 공개했다. 친환경 기능을 강화하고 제품간 연결성을 높이는 '스마트싱스'와 새로운 '실루엣 디자인'을 적용한 게 특징이다.

특히 올해는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하위 모델인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클래식' 외에도 '무풍 슬림' 에어컨까지 스탠드 에어컨 전 라인업을 무풍 기능으로 운영한다.

26일 삼성전자는 서울 서초구 R&D캠퍼스에서 기자 간담회를 갖고 2023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과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 등 에어솔루션 신제품을 공개했다.

◇ 친환경 기능 강화된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신제품은 전 모델이 에너지 소비효율 1~2등급을 획득했다. 열교환기 전열면적을 2배 늘리고 더 커진 실외기 팬과 고효율 모터를 적용해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기준보다도 냉방효율이 10% 더 높은 에너지 특화 모델도 있다.

특히 스마트싱스 에너지의 'AI 절약 모드'를 활용하면 추가로 에너지 사용량을 20% 절감할 수 있다. 신문선 삼성전자 에어솔루션플랫폼랩 상무는 "최고 효율을 기준으로 할 때 월 전기료가 약 7000원 절감되는 것으로 추산된다"고 말했다.

친환경 기능도 강화했다. 기존 갤러리 모델과 클래식에 적용했던 친환경 R32 냉매를 무풍 슬림 모델까지 확대하고, 일회용 건전지가 필요없는 솔라셀 리모컨을 클래식 모델까지 쓸 수 있게 했다. 또 세척이 가능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극세 필터와 전기 집진 필터도 탑재했다.

에어컨을 더욱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이지케어도 8단계로 업그레이드했다. 이번에 새로 추가된 '항균 구리 극세 필터'는 에어컨으로 들어오는 큰 먼지를 제거하고 황화구리 성분으로 유해세균 증식을 99.9% 억제해 항균해준다.

디자인도 진화했다. 3D 메탈 프레스 공법이 적용된 실루엣 디자인은 에어컨 메탈 패널에 미세한 굴곡을 넣어 표면에 볼륨감을 줌으로써 더욱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또 30~40℃의 따듯한 바람으로 쾌적함을 주는 '체온풍' 기능이 적용된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라인업을 56.9㎡까지 확장했다.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기존 △패브릭 화이트 △스노우 포레스트 외에도 △아이보리 △샴페인 △스노우 포레스트 다크 △세이지 그린 △라벤더를 추가해 총 7가지 색상 중 선택할 수 있다.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클래식은 △화이트 △산토리니 베이지 외 △실버 △블루 △샴페인 △베이지의 총 6종으로 출시된다.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출고가는 냉방면적(56.9~81.8㎡)에 따라 322만~679만원이며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클래식은 냉방면적(56.9~62.6㎡)에 따라 287만~312만원이다.

◇ '맞춤 케어 필터'로 진화한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

이날 간담회에선 2023년형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도 공개됐다.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맞춤 기능으로 업그레이드된 게 특징이다.

새로 도입된 '맞춤 케어 필터'는 소비자 요구에 따라 맞춤으로 필터를 변경할 수 있다. 일반 공기청정기 모델을 구매했더라도 추후 필요에 따라 펫·탈취 강화 필터로 교체해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특히 'AI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실내 공기질에 맞춰 스스로 팬을 작동시켜 공기청정기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30%까지 절감할 수 있다.

또 스마트싱스의 자동화 루틴을 설정해 두면 외출할 때나 집에 돌아올 때 사용자의 생활 패턴에 맞춰 공기질을 관리할 수 있다. 기존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에 적용됐던 '맞춤 청정 AI+' 기능도 그대로 계승해 실내외 공기질을 비교 학습하고, 오염도를 예측해 집 안 공기를 청정하게 관리해준다.

기존의 펫 기능 강화 모델과 일반·탈취 강화 모델 외에도 '살균 플러스 집진필터'를 탑재한 살균 특화 모델도 선보였다. 전기장을 발생시켜 필터 속 세균까지 99% 살균하는 살균 플러스 집진필터와 살균·항균·공간제균이 가능한 '트리플 안심 청정' 기능이 적용됐다.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는 세이지 그린·라벤더 등 총 4종으로 출시된다. 출고가는 타입과 청정면적(60~123㎡)에 따라 79만~174만원이다.

최영준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비스포크 큐브 에어 공기청정기를 비롯한 삼성전자 에어솔루션 제품은 소비자들에게 앞선 기술력으로 호평 받았다"며 "친환경과 스마트싱스 등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제품으로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