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안양시, 권익위 '종합청렴도' 市 그룹평가 1등급

안양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사진 가운데 최대호 시장).
안양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사진 가운데 최대호 시장).

[안양=뉴시스] 박석희 기자 = 경기 안양시가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최고등급인 1등급을 달성했다.

안양시는 ‘2022년도 국민권익위원회 종합청렴도’ 평가 결과, 기초지자체 시(市) 그룹에서 평가점수 86.4점으로 1등급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점수는 75개 해당 그룹의 평균 점수 76.6점보다 무려 9.8점이 높은 수치라고 덧붙였다.

이번 평가는 중앙행정기관, 광역·기초지자체, 시도교육청 등 총 501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된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이번 결과는 청렴도, 부패 방지, 시책평가로 나누어 하던 체계를 개편해 부패유형과 시대상을 반영하고 ‘청렴 체감도(60%)’와 ‘청렴 노력도(40%)’ 등을 합산한 ‘종합청렴도’ 평가라는 점에서 매우 의미가 크다고 안양시는 설명했다.


일반시민과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한 ‘청렴 체감도’는 80.3점으로 동일 그룹 평균 점수 78.1점보다 2.2점이 높았으며, 반부패 추진 체계 구축 등을 평가하는 ‘청렴 노력도’는 95.5점으로 동일 그룹 평균 점수 77.6 보다 크게 높았다.

안양시는 연중 반부패 상시 자가 학습시스템인 ‘청렴 웹툰’, 공직자의 청렴 의지를 시민과 공유한 ‘청렴 만화 순회전시’, 맞춤형 청렴 교육 ‘안양 청렴 학당’, ‘청렴 카드 뉴스’ 등 생활 속에서 청렴을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했다.

최대호 시장은 “이번 성과는 모든 공직자가 함께 노력해 이뤄낸 결실”이라며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시민과 공직자가 함께 공감하는 반부패·청렴 정책으로 '청렴 도시 안양'을 지속해서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