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붐UP페스타 열린다

2월 4일 오천그린광장...전남 22개 시·군 하나 돼 성공 개최 기원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가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막을 50여 일 앞두고 오는 2월 4일 오후 1시 오천그린광장에서 '붐UP 페스타'를 개최한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가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막을 50여 일 앞두고 오는 2월 4일 오후 1시 오천그린광장에서 '붐UP 페스타'를 개최한다.

【파이낸셜뉴스 순천=황태종 기자】(재)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이사장 노관규 순천시장)가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막을 50여 일 앞두고 오는 2월 4일 오후 1시 오천그린광장에서 '붐UP 페스타'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박람회 주최기관인 산림청(청장 남상현), 전남도(도지사 김영록), 순천시(시장 노관규) 뿐만 아니라 전남 22개 시·군 단체장이 모두 참석해 박람회 성공 개최를 기원한다.

또 전남도 화합의 장과 아울러 서울, 부산 등 향우회에서도 150여 명이 함께 해 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한 붐업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특히 행사 장소인 오천그린광장은 대규모 홍수에 대비해 재해예방시설로만 기능했던 저류지를 사계절 잔디광장으로 새롭게 바꿔낸 공간으로, '붐UP 페스타' 개최와 함께 전 국민 앞에 미리 공개된다.

오천그린광장은 박람회 기간에는 도심과의 연결을 위한 핵심 거점 역할을 수행하고, 박람회 이후에도 시민들을 위한 만남과 소통의 창구이자 고품격 문화 휴식공간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지역 예술인의 사전공연과 4인조 아트 퍼포먼스팀인 페인터스히어로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박람회 비전 브리핑, 도민 화합 세리머니를 거쳐 카이, 비오, 소유, 김범수, 김희재, 제이위버, 나영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국내 최정상급 가수들의 축하공연이 이어진다.

'붐UP페스타'는 유튜브(여수MBC뮤직플러스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생중계돼 현장뿐만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행사를 즐길 수 있다.

노관규 이사장은 "2023정원박람회는 단순히 순천시만의 행사가 아니며, 박람회의 성공은 남해안벨트 구축의 완성이자 이로 인한 경제적 효과는 전남도와 함께 나누게 될 것"이라며 "이번 붐업 페스타에 많이 오셔서 박람회 성공을 함께 기원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3정원박람회는 '정원에 삽니다'라는 주제로 오는 4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 도심 일원에서 7개월 동안 펼쳐진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