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애니펜, 기업에 AI기술 제공…'AI 바우처' 공급기업

기사내용 요약
과기정통부·NIPA 주관 'AI 바우처 지원사업'
애니펜, 데이터 가공 솔루션과 시각·자연어처리 분석 솔루션 공급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메타버스 플랫폼 및 기반 기술을 개발하는 애니펜이 '2023 AI 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인공지능(AI)바우처 지원사업은 AI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공급기업)에 최대 3억 원 현금사업비를, AI 도입이 필요한 기업(수요기업)에는 최대 3억 원 바우처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애니펜이 공급할 기술은 데이터 가공 솔루션, 시각(Vision) 및 자연어처리(NLP) 분석 솔루션 등이 있다. 데이터 가공 솔루션은 이미지, 영상, 텍스트 등 데이터 가공이 필요한 기업의 요구 사항에 맞춰 데이터 분석 및 라벨링 데이터를 제공한다. 또 수요 기업의 다양한 서비스에 특화된 AI 모델로 학습해 머신러닝작업(MLOps) 구축 지원도 가능하다.

애니펜은 영상 처리 및 음성 데이터 기반 딥러닝 모델에도 강점을 가지고 있다.

애니펜은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게임 콘텐츠 개발에 이어, AI개발팀을 전략적으로 강화해 자체 개발 서비스와 시너지를 내기 위한 독자적 딥러닝 모델을 개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콘텐츠 저작 엔진, 디지털 트윈 등 메타버스 기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2년간 누적 투자액 약 350억 원 규모를 달성한 애니펜은 증강현실 및 XPS(확장 포지셔닝 시스템) 기술과 메타버스가 융합된 문화재 메타버스, 멀티 IP 대응이 가능한 커머스 및 커뮤니케이션 기반 메타버스를 연내 공개 예정이다.

현재 운영 중인 주요 사업으로는 ▲AR과 캐릭터가 만난 모바일 게임 '캐치! 티니핑 AR', '로보카폴리 월드 AR', '뽀로로월드 AR' ▲키즈형 메타버스 '미니특공대 월드' ▲3D 캐릭터와 사진과 영상을 촬영하는 AR 키오스크인 '카카오프렌즈 포토부스' 등이 있다.

전재웅 애니펜 대표는 “애니펜 창립 10주년을 맞이해 AI 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돼 더욱 기쁘다"며 “앞으로도 독자적 AI 기술을 충실히 개발 공급하고 메타버스 사업과 시너지를 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