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눈 내린 서울

26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 눈이 쌓여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 눈이 쌓여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시민들이 눈 내린 덕수궁 돌담길을 걷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시민들이 눈 내린 덕수궁 돌담길을 걷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서울 종로구 경복궁에서 관광객들이 하얀 눈을 맞으며 고궁을 관람하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서울 종로구 경복궁에서 관광객들이 하얀 눈을 맞으며 고궁을 관람하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박범준 기자

26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내린 눈이 잠시나마 한파를 덮었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8시 10분을 기해 서울 동남·동북권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했다.

늦은 오후 수도권을 시작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눈발이 그칠 것으로 예상되며, 기온은 기록적으로 추웠던 전날에 비해 많이 올라 평년기온과 비슷한 수준이다.

artpark@fnnews.com 박범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