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네이버클라우드, 국내 클라우드 기업 최초로 'APEC CBPR' 취득

네이버클라우드, 글로벌 개인정보보호 인증 'APEC CBPR' 취득 (네이버클라우드 제공)
네이버클라우드, 글로벌 개인정보보호 인증 'APEC CBPR' 취득 (네이버클라우드 제공)


(서울=뉴스1) 오현주 기자 = ,
네이버클라우드가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자(CSP) 최초로 글로벌 개인정보보호 인증인 아시아 태평양경제협력체(APEC) 국경 간 프라이버시 규칙(CBPR) 인증을 취득했다고 26일 밝혔다. 네이버에 이어 국내 두번째 CBPR 인증기업이 나온 것.

CBPR은 APEC 회원국 간 자유롭고 안전한 개인정보 이전을 지원하기 위해 기업의 개인정보보호 체계를 평가 및 인증하는 글로벌 개인정보보호 인증 제도다.

국내에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주관하에 9개의 APEC 프라이버시 원칙을 기반으로 △개인정보 관리 체계 수립 △개인정보 수집 △개인정보 이용·제공·위탁 △정보주체 권리 △무결성 △보호 대책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이번 인증을 통해 안전한 개인정보 이전 및 처리 역량을 검증받았고, 또 적극적인 글로벌 사업 확장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특히 일본과 싱가포르는 자국법에 따라 CBPR 인증 기업 보호 수준을 인정해 자유로운 개인정보 국외 이전을 허용하고 있어 해당 국가에 위치한 기업과 제휴 시 효율적인 사업 운영이 가능하다.

최원혁 네이버클라우드 보안업무 총괄 및 개인정보보호책임자(CPO)는 "네이버에 이어 국내에서 2번째로 네이버클라우드 또한 고도화된 개인정보보호 체계를 갖추고 있음을 국제적으로 검증받게 됐다"며 "네이버클라우드 보안의 우수성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