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산시, 어린이집 다니는 외국인 아동에 월 20만원 지원

경산시청사(경산시 제공) ⓒ News1 정우용 기자
경산시청사(경산시 제공) ⓒ News1 정우용 기자


(경산=뉴스1) 정우용 기자 = 경산시는 오는 3월부터 어린이집에 다니는 외국인 아동에게 매월 20만원의 보육료를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외국인 가정의 자녀 양육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어린이집에 재원 중인 0~5세 외국인아동의 보호자가 신청서, 외국인등록증, 외국인등록사실증명서 등을 구비해 어린이집을 방문, 신청하면 된다.

현재 어린이집에 다니는 외국인 아동은 정부 보육료 지원 대상에서 제외돼 0~5세 아동 기준 월 28만~51만4000원의 보육료를 내야 한다.


이 조치로 경산지역 외국인 아동 300여명이 혜택을 보게 된다.

지난해 말 기준 경산시에 거주하는 외국인은 1만1992명으로 경북 23개 시·군 중 가장 많다.

조현일 시장은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도록 외국인 아동에게 차별 없는 보육 기회를 제공해 지역의 일원으로 자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