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천GNU사이언스파크 입주기업,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 교육기관' 지정

기사내용 요약
도심항공교통(UAM) 산업 중심지로 도약

[진주=뉴시스]경상국립대, 사천GNU사이언스파크내 네모안이 교육 지정구역.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경상국립대, 사천GNU사이언스파크내 네모안이 교육 지정구역.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진주 경상국립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사천GNU사이언스파크 입주기업이 내달 20일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 전문교육기관'으로 지정된다고 26일 밝혔다.

경상국립대 사천 GNU사이언스파크는 드론 전문교육기관 지정을 위해 지난해 8월 TF팀을 구성하고 그해 10월부터 12월까지 법률검토, 시설·장비 등을 구축했다.

비행장 면적 약 6000㎡(70m×85m)의 부지에 국토교통부 인허가를 받기 위해 비행장 허가 면적내 장애물 제거, 교육훈련을 위한 안전펜스 및 훈련장비 설치, 비행 훈련을 위한 평탄화 작업 등을 완료했다.

사천지역은 서부경남의 우주·항공 산업의 핵심지역으로 드론시험장, 무인선박규제 자유특구 등과 연계한 UAM(Urban Air Mobility, 도심항공교통)·PAV(Personal Air Vehicle, 개인용비행체)·자율주행 자동차 등 미래형 플라잉 모빌리티와 실증단지 확대를 동시에 추진하는 등 ‘미래형 안전산업 육성’에 대한 41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사업을 위해 경상국립대는 2021년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과 연계해 2021 국토교통부의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에 선정됐다.


또 2021년 11월 기관·대학·기업·지자체를 아우르는 ‘UAM 진주협의체'를 결성했으며 지난해 10월20일 경남도, 사천시, 경상국립대, 한국항공우주산업(KAI) 등 4개 기관이 도심항공교통 메카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창업지원단 정재우 단장은 “사천지역내 우주항공청 설치를 앞둔 기대는 입시에도 반영돼 올해 경상국립대 우주항공관련 석·박사 과정에 지원한 학생은 모두 28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배 늘었다” 며 "이번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 전문교육기관' 지정은 지역내 우주·항공산업 인프라 구축에 이바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사천 GNU사이언스파크는 사천항공국가산업단지에 인접한 9만1141㎡ 면적에 창업보육공간 40개실을 운영 중으로 대학 산하 창업보육기관 3개소 중 우주항공기업 특화 기관이다.
[진주=뉴시스] 경상국립대, 사천GNU사이언스파크내 벤처지원센터.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 경상국립대, 사천GNU사이언스파크내 벤처지원센터.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