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현대제철, 걸음 기부 캠페인으로 장애 어린이 보조기기 전달

(현대제철 제공)
(현대제철 제공)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현대제철이 임직원과 함께 하는 걸음기부 캠페인을 통해 장애 어린이들에 이동용 보조기기를 지원했다.

현대제철은 사업장이 위치한 인천·포항·당진·순천·울산 등에 거주하는 22명의 장애 어린이들에 맞춤형 특수유모차를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기증행사는 지난해 9월부터 진행된 임직원 걸음기부 캠페인 '걸음More 마음More'의 일환이다.
'많이 걸을수록 더 많은 정성이 모인다'는 중의적 의미를 담아 목표인 1억걸음을 달성하면 5000만원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기획됐다.

지난해 9월부터 12일 간 진행된 캠페인으로 당초 목표였던 1억보의 두 배가 넘는 2억2000만보를 달성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5000만원은 장애인의 재활과 자립을 돕는 비영리단체 푸르메재단을 통해 거동이 불편한 장애 어린이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외출하고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