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북개발공사, 8년 연속 ‘종합청렴도 우수기관’ 선정

기사내용 요약
전국 16개 도시개발공사 중 최고등급 달성
[전주=뉴시스] 전북개발공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전북개발공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북개발공사가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우수기관(2등급 이상) 인증을 받았다.

26일 공사에 따르면 국민권익위원회는 전국 501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2년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측정결과’를 발표했다.

정원 500명이상 혹은 부동산, 교통, 시설관리 등 국민생활 밀접 업무를 수행하는 195개 공직유관단체 중에 전북개발공사는 종합청렴도 2등급을 획득해 부패취약분야 개선 등 노력도를 정부에서 인정받았다.


전북개발공사가 취득한 점수는 86.3점으로 이는 전체 평가대상기관 종합청렴도 평균 81.2점, 지방공사·공단 평균 83.6점보다 높게 획득, 전국 16개 도시개발공사 중에서도 최상위 수준을 보였다.

이로써 공사는 지난 2015부터 8년 연속 종합청렴도 2등급을 획득, 전국 501개 공공기관 중 지속적인 청렴정책 수행 측면에서 가장 청렴한 지방공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전북개발공사 관계자는 “20년만에 전면 개편된 권익위원회의 종합청렴도 평가를 통해 우리 공사의 지속적인 반부패 추진 노력이 인정을 받은 것 같아 힘이 난다”며 “오늘의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신뢰받고 공정한 업무처리에 매진하는 지방공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