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남해군, 권익위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 1등급 달성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남해=뉴시스] 차용현 기자 = 경남 남해군이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22년도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전년도에 비해 2등급 상승한 1등급을 받았다.

26일 남해군에 따르면 이번 청렴도 평가는 평가 방법이 개편돼 청렴체감도 60%와 청렴노력도 40%를 가중합산하고 부패실태에 대해서는 감점을 적용했다.

남해군은 청렴체감도에서 2등급, 청렴노력도는 1등급을 받아 최종 종합청렴도 1등급을 달성하게 됐다. 특히 ‘청렴노력도’에서 ‘기관장·고위직 노력과 리더십’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군은 지난해 7월 민선 8기 비전 선포식에서 기관장이 남해군의 핵심가치로 청렴과 공정을 표방하고, 직원들이 참여하는 정례조회에서는 직장에서 올바른 관풍으로 청렴을 바로 세우는 게 수장의 도리임을 강조하는 등 청렴 조직문화를 조성하도록 유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연초에 반부패 추진계획을 세우고 16개 세부 시책을 선정해 각 과제별로 추진 내용을 이행하고 효과성을 검증하기 위한 설문조사 등을 병행한 것이 높은 점수를 얻었다.

이와 함께 지난해 청렴도 평가 취약분야에 대한 분석을 통해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청렴교육, 직장내 갑질 및 괴롭힘 예방교육, 청렴 윤리를 강조하는 청렴라디오 운영, 건설업계 청렴서한문 발송, 군민대상 청렴 슬로건 공모 및 시상 등 소속직원과 군민까지 체감할 수 있는 청렴시책을 추진한 점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장충남 군수는 “공직자뿐만 아니라 군민들께서 함께 노력해준 덕분으로 좋은 결과가 나올 수 있었다”며 “청렴은 모든 행정행위의 기본이지만 그 기본을 지키는 것이 어렵다는 점도 잘 알고 있기에 끊임없이 자성하고 노력하는 분위기를 직원들과 함께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