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울산 동구청년센터 개관…"청년들 사랑방 역할 기대"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 울산시 동구청년센터가 26일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동구는 이날 오후 6시 30분 김종훈 동구청장, 동구 청년정책협의체 위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동구청년센터 개관식을 가진다.

동구청년센터는 명덕마을살리기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조성된 '리얼소통발전소' 3층에 설치됐다.

월·토요일에는 오전 10시~오후 6시, 화·수·목·금요일에는 오전 10시~오후 9시 운영된다.

일요일과 공휴일은 휴관일이다.

동구청년센터는 청년활동공간과 청년정책 정보를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또한 청년 대상 취·창업 교육 등 청년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이날 김종훈 동구청장은 오후 7시부터 동구 청년정책협의체 위원들과 '청년들과의 대화'를 갖고 청년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한다.

김종훈 동구청장은 "동구청년센터를 통해 청년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동구 청년들에게 맞춤형 청년정책을 제공하겠다"며 "동구청년센터가 청년들의 활동거점이자 사랑방으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j@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