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광주 북구, 청렴 노력도 전국 자치구 중 유일 '1등급'…이유는

광주 북구청 전경./뉴스1 DB
광주 북구청 전경./뉴스1 DB


(광주=뉴스1) 정다움 기자 = 광주 북구는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22년 공공기관 종합 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특히 청렴 노력도 분야에서는 전국 자치구 중 유일하게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공공기관 근무경력이 있는 공직자, 주민이 응답한 설문조사 결과와 기관이 추진한 반부패 활동·청렴 노력도를 토대로 등급이 정해졌다.

북구는 지난 2021년 종합청렴도 4등급에서 1년 만에 2등급으로 상승했다. 직급별 맞춤형 청렴 교육, 청렴신고 모의훈련, 매월 청렴주간을 운영한 결과다.


갑질 근절을 위해 행위 기준을 확립하는 '거름망 실천 강령' 시책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북구는 청렴도 개선을 위한 여러 시책 중 효과가 있는 시책을 선택, 모든 역량을 집중한 결과라고 평가했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평가는 청렴도 향상을 위해 직원들이 노력한 결과다"며 "공직사회에 청렴문화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