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남교육청,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전국 교육청 중 유일

경남도교육청 전경.(경남도교육청 제공)
경남도교육청 전경.(경남도교육청 제공)


(창원=뉴스1) 강정태 기자 = 경남교육청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하는 2022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등급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2등급을 받았던 2021년 평가에서 1등급 상승한 결과다.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은 전국 17개 교육청 가운데 경남교육청이 유일하다.

국민권익위는 평가를 위해 지난해 8월부터 11월까지 전국의 22만명을 대상으로 전화와 온라인을 통해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경남교육청은 청렴체감도와 청렴노력도 모두 전국 평균을 웃돌며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경남교육청은 청렴정책관리자 회의, 청렴추진단 및 실무협의회 운영, 자체 청렴도 조사, 산하기관 부패방지시책 평가, 안심변호사 제도 운영, 부패방지 규정 정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청렴도를 높이기 위한 활동을 벌여왔다.

특히 외부청렴도와 관련해 공사·용역·물품 계약업체, 방과 후 학교·학교급식·운동부 관계자와 함께 청렴 토크 및 청렴 컨설팅으로 청렴 문화 확산에 노력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우리 교육청의 청렴도 1등급 달성은 모든 공직자가 청렴 정책에 동참하고, 청렴 문화 확산에 힘써준 결과”라며 “앞으로 청렴 기관의 이미지를 굳건히 하고, 신뢰받는 공직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