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우체국쇼핑, 서울시 온라인쇼핑 'e서울사랑샵' 위탁운영

이달까지 'e서울사랑상품권' 사용자 1000명에 할인쿠폰
[서울=뉴시스] 우체국쇼핑이 서울지역 소상공인 온라인쇼핑 전용관인 ‘e서울사랑샵#’을 위탁운영한다. (사진=우정사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우체국쇼핑이 서울지역 소상공인 온라인쇼핑 전용관인 ‘e서울사랑샵#’을 위탁운영한다. (사진=우정사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심지혜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쇼핑이 서울지역 소상공인 온라인쇼핑 전용관인 ‘e서울사랑샵#’을 위탁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e서울사랑샵#’은 서울시가 운영하는 온라인쇼핑 전용관으로 2000여 개 업체가 5만6000여 개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지역상품권인 ‘e서울사랑상품권’사용도 가능하다.

우체국쇼핑은 ‘e서울사랑샵#’ 전용관을 오픈해 물가 안정과 소상공인 판로 확대에 기여할 방침이다.

서울시가 발행하는 ‘e서울사랑상품권’은 서울페이+앱에서 7% 할인 구매할 수 있다. 전국민 누구나 상품권을 구매해 우체국쇼핑에서 상품을 수 있다. 우체국쇼핑은 전용관 오픈을 기념해 인기 상품인 홍삼스틱(30포)을 약 30% 할인해 4만 원에 한정 판매한다.

상품은 우체국쇼핑 메인 배너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우체국쇼핑은 이달 말까지 ‘e서울사랑상품권’을 사용하는 고객 1000명에게 할인쿠폰을 선착순으로 지급한다. 할인쿠폰은 내달 10일 고객별 아이디로 지급되며 5000원 이상 구매 시 3000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조해근 우정사업본부장은 "최근 소비자 물가 상승으로 가계부담이 가중되는 가운데 먹거리 물가 부담을 덜어 드릴 수 있도록 우체국쇼핑과 서울시가 뜻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우체국쇼핑을 통해 우수한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는 등 소상공인과 고객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mi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