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낸셜 뉴스 - the financial news

이슈,속보 - issue prompt report news

  • 검색
시사 > 국제 > 국제일반

태어나자마자 연봉 1억 카타르,"이게 갓난 아기 연봉이라니"

  • 확대
  • 축소
  • 인쇄
태어나자마자 연봉 1억을 받는 나라로 꼽힌 카타르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미국의 한 매거진에 따르면 중동 국가인 카타르가 세계 최고 부국 순위에서 1인당 GDP 9만여 달러로 1위를 차지했다.


이러한 카타르의 부의 원천은 천연가스와 석유로 인구 92만 명의 카타르는 세계 천연가스의 15~20%를 책임지고 있으며 석유는 약 152억 배럴이 묻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자원의 혜택에 힘입어 카타르는 현지 출생 자국민에게 의료비와 교육비, 가스요금 등의 세금을 전액 지원하고 성인이 될 때 까지 매년 한화로 약 1억원의 육아연금을 지급해 태어나자마자 연봉 1억을 받는 나라가 된 셈이다.

또한 카타르의 국민들은 소득세를 내지 않아 대개의 노동과 세금은 외국인의 몫이라고.

이에 태어나자마자 연봉 1억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카타르는 천국인가?”, “태어나자마자 지금 내 연봉에 세 배도 더 받다니!”, “카타르 아기들이 부러워진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jypark@starnnews.com박주연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