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큐브벤처스, 모바일 콘텐츠사 ‘시드페이퍼’에 5억 투자

김범수 카카오 의장과 임지훈 대표가 설립한 케이큐브벤처스는 모바일 콘텐츠사 시드페이퍼에 5억 원을 투자했다고 23일 밝혔다.

시드페이퍼는 대중들이 라이프스타일을 손쉽게 향상시킬 수 있게 돕는 실용적인 콘텐츠를 제공하는 모바일사다.
차홍, 정샘물, 우현증과 같은 뷰티 업계 전문가들의 콘텐츠를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카카오페이지 등에서 선보여 각각 수십만명의 구독자를 확보했다.

케이큐브벤처스 임지훈 대표는 "모바일 기기의 사용 시간이 급증하면서 게임 등 엔터테인먼트와 더불어 실생활과 밀접한 콘텐츠 소비 욕구가 빠르게 늘고 있다"며 "시드페이퍼는 기본적인 수요층이 확보된 뷰티 영역의 모바일 콘텐츠 제공으로 개인의 라이프스타일을 새로운 방식으로 향상시키는 회사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케이큐브벤처스는 개인화 영화 추천서비스 '프로그램스'와 카카오스타일의 '위시링크' 등 모바일 기반 서비스사에 투자했으며, 앞으로도 모바일의 가치를 창출하는 스타트업(창업초기 벤처기업)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

시드페이퍼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