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공도서관, ‘국무총리상’ 수상

【 성남=장충식 기자】 경기도 성남시 공공도서관이 국무총리상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잇따라 받는 경사를 맞았다.

성남시 수정도서관과 중원도서관은 23일 대통령소속 도서관 정보정책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13년도 전국 도서관 운영평가'에서 우수도서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 도서관 운영 실적이 있는 공공도서관(786개관), 학교도서관(2110개관), 전문도서관(63개관) 등 모두 3260개관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1차 서면평가, 2차 현장실사, 도서관운영평가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진행됐다.

이 과정에서 수정도서관은 가족백일장대회, 독서표어공모, 작가와 함께하는 북&라이브러리 등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 개발·운영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지역아동센터, 경로당, 특수학교, 요양원 등을 찾아가 운영하는 독서학습 프로그램은 지역간·계층간 지식정보 격차를 없애고, 지역주민들에게 균형 있는 문화혜택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어 중원도서관은 지역주민의 정보 접근성을 높여 도서관을 중심으로 한 지역사회의 독서문화를 정착시키고 있다는 평을 받았다.

이에 따라 시는 앞으로 생활밀착형 공공도서관 기반시설 확충을 토해 도서관을 시민을 위한 사랑방이자 평생교육 기능의 장으로 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jjang@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