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종, 통진당 '전쟁반대 평화실현 국민행동' 일원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씨가 옛 통합진보당이 속해있던 '전쟁반대 평화실현 국민행동' 일원이라고 새누리당이 5일 밝혔다.

김기종씨는 이날 오전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혐) 주최 조찬 강연회에 들어가 리퍼트 미국 대사를 흉기로 공격해 경찰에 검거됐다.

이후 권은희 새누리당 대변인은 현안브리핑에서 "대법원으로부터 이적단체 판결을 받은 범민련(조국통일범민족연합), 민자통(민족자주통일중앙협의회), 연방통추(우리민족연방제통일추진회의) 등도 전쟁반대 평화실현 국민행동에 포함되어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권 대변인은 "허울이라도 '평화'를 내세웠던 그가 '테러'라는 극악한 방법을 선택한 데 경악을 금치 않을 수 없다"며 " 가장 우려스러운 점은 김기종씨가 교수라는 직함을 갖고 청년들을 가르쳤다는 사실이다. 김기종씨는 1997년부터 십여 년간 성공회대 교양학부 외래교수로 재직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몰지각한 반미인사들에 의해 한미동맹에 균열이 가는 일은 없어야 한다"며 "정부 당국의 빈틈없는 대응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김기종
on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