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엄마 학교 다녀올게요" 내 아이의 마지막 말

"엄마,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우렁찬 목소리로 씩씩하게 인사하고 등교한 우리 아들.

그런데.. 하교시간이 됐는데도 돌아오질 않습니다.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파이낸셜뉴스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게티이미지뱅크

sjh321@fnnews.com 신지혜 기자, 이대성 디자이너

신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