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소화가 잘되는 우유' 디지털 광고 공개…공유 이벤트도

관련종목▶



매일유업이 배우 차태현을 모델로 한 '소화가 잘 되는 우유' TV 광고에 이어 디지털 광고 3편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디지털 광고는 '시리얼 편', '쿠키 편', '소잘라떼 편' 총 3편으로, 우유와 잘 어울리는 3가지 음식 각각의 에피소드로 제작됐다. 시리얼 편은 차태현이 '배 꾸륵꾸륵 할텐데'라는 고민으로 시리얼에 우유를 부어 먹어도 될까 망설이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와 함께 걱정 없이 시리얼을 먹는 모습을, 쿠키편은 쿠키를 '소화가 잘되는 우유'에 찍어 더욱 맛있게 즐기는 모습을 담았다. 소잘라떼 편에서는 폴 바셋에서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선택해 걱정 없이 '라떼'를 마시는 모습을 담아 배 아픔 걱정에 우유 섭취를 망설이는 소비자와 공감대를 형성하고 해결책을 제시한다.

한편 매일유업은 디지털 광고 3편을 공개와 함께 바이럴을 위한 퀴즈 및 영상 공유 이벤트를 실시한다.

먼저 걱정없이 우유원샷 퀴즈 이벤트는 디지털 광고 3편을 모두 감상한 후 퀴즈의 정답을 맞추는 방법으로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참여할 수 있다. 12월 31일까지 매일유업 매일아이 사이트에서 진행되며 참여자 중 정답자 100명을 추첨해 '소화가 잘되는 우유' 멸균제품 1박스(190mL/24개)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퀴즈 이벤트와 함께 '광고 영상 공유 이벤트'도 진행한다. 공개된 디지털 광고를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등 개인 SNS에 공유하고 URL을 등록하면 100명에게 '소잘 원샷 세트'를 증정한다. 경품으로 증정되는 '소잘 원샷 세트'는 '소화가 잘되는 우유'와 함께 먹으면 더욱 맛있는 켈로그 '리얼 그래놀라', 오리온 '닥터유 다이제스트', 폴 바셋 '소잘라떼 상품권'과 '소화가 잘되는 우유' 멸균제품 1박스로 구성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