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부동산>부동산일반

디딤돌 금리 0.15~0.25%포인트 ↑

  • 확대
  • 축소
  • 인쇄
국토교통부는 서민의 주택 마련 자금을 지원하는 디딤돌대출 금리를 오는 16일부터 0.15~0.25%포인트 올린다고 11일 밝혔다.

국토부 측은 "미국 기준금리 인상으로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오름에 따라 디딤돌 대출의 기반이 되는 주택도시기금의 수지가 악화될 수밖에 없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기본금리는 연 2.1~2.9%에서 2.25~3.15%로 오른다.
다자녀 가구 등에 대한 연 1.8%의 최저금리에는 변동이 없다. 기존에 받은 디딤돌 대출에는 영향이 없고 16일 이전에 대출을 신청한 경우에도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는다.

연소득 6000만원 이하 무주택 세대주의 시가 5억원 이하 주택 마련 자금을 지원하는 디딤돌 대출은 지난 2014년 1월 출시 이후 3차례 대출금리를 인하해 왔으나 이번에 처음으로 인상된다.

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

스타 핫포토

fn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