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아이에프, 연세의료원에 의료선교 교육기금 1억원 전달

연세의료원 발전위원회 김원호 위원장, 연세의료원 윤도흠 의료원장, 본사랑 최복이 이사장(왼쪽부터)이 지난 24일서울 마포구 연세의료원 종합관 6층에서 진행된 ‘본아이에프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본죽, 본도시락 등을 운영하는 국내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가 연세의료원에 기부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4일 서울 마포구 연세의료원 종합관 6층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본사랑 최복이 이사장과 본아이에프 임직원, 연세의료원 윤도흠 의료원장 등이 참석했으며, 이번 기부금은 연세의료원을 통해 에비슨 의료선교 교육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본아이에프는 지난 2011년 연세의료원에 10년간 총 10억원을 기부하는 기부 약정을 체결해 매년 1억원씩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도 본아이에프 사회공헌단체인 본사랑과 함께 기부금 1억원을 연세의료원에 전달했으며, 현재까지 총 7억원을 기부했다.

본아이에프는 기부금을 전달하는 것 외에도 2010년부터 지속적으로 소아암 아동 및 희귀난치성질환 아동을 위한 치료비를 지원하고 있다. 2015년에는 36개 협력사가 참여한 ‘제6회 행복나눔바자회’를 통해 총 4300만원의 수익금을 모았으며, 희귀난치성질환으로 투병중인 어린이들의 치료를 위해 바자회 수익금 전액을 연세 세브란스병원에 기부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