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취업

새내기 대학생의 '로망 알바'는?

  • 확대
  • 축소
  • 인쇄
/사진=알바몬

올해 대학에 갓 입학한 17학번 새내기 대학생의 로망 알바는 무엇일까. 가장 하고 싶은 알바 직종은 '카페 알바'가 꼽혔다.

2일 최근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올해 대학에 갓 입학한 남녀 대학생 1434명을 대상으로 ‘새내기 대학생 아르바이트 계획’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새내기 대학생 10명 중 9명은 (92.3%)이 ‘1학기에 알바를 할 것’이라 답했다. 1학기에 알바를 할 것이라는 답변은 여학생(92.9%)이 남학생(90.6%)보다 소폭 높았다.

새내기 대학생들이 입학하자마자 1학기부터 알바를 하겠다고 나서는 이유는 뭘까.

조사결과 부모님의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본인 생활비를 벌겠다는 응답자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새내기 대학생이 가장 하고 싶어 하는 일은 '카페 알바’였다.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 직종을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카페알바’가 응답률 52.2%로 1위로 꼽혔다. 이어 학교 내의 ‘근로장학생 알바’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도 48.9%로 다음으로 많았다.

특히 여학생 중에는 ‘카페알바(65.1%)’와 ‘근로장학생 알바(54.4%)’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과반수이상으로 많았고, 남학생 중에는 ‘근로장학생 알바(43.5%)’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과반수에 가깝게 가장 많았다.

한편, 새내기 대학생들에게 ‘대학생활 중 꼭 하고 싶은 대학생활 버킷리스트’ 를 조사한 결과 ‘아르바이트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복수선택 응답률 3위로 집계됐다.

새내기 대학생의 대학생활 버킷리스트 1위는 ‘장학금 받기’로 복수선택 응답률 52.3%로 가장 높았다. 이어 ‘해외여행·어학연수’를 꿈꾸는 새내기 대학생이 45.5%로 많았고, 다음으로 아르바이트를 하고 싶다(35.6%), 독립하고 싶다(34.3%) 캠퍼스커플을 하고 싶다(27.8%)는 순으로 응답자가 많았다.

특히 여학생 중에는 ‘장학금을 받고 싶다(56.6%)는 응답자와 ‘해외여행/어학연수를 다녀오고 싶다(52.8%)’는 응답자가 과반수이상으로 많았고, 이어 아르바이트(37.5%), 독립(자취_27.3%), 다이어트 (24.6%) 캠퍼스커플(22.2%) 순으로 많았다.

새내기 남학생 중에도 ‘장학금을 받고 싶다’는 응답자가 48.0%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다음으로는 ‘독립을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41.2%로 상대적으로 많았고, 이어 해외여행/어학연수(38.3%) 아르바이트(33.7%) 캠퍼스커플(33.4%) 순으로 대학생활 버킷리스트를 꼽은 응답자가 많았다.

fair@fnnews.com 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