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메디앙스 닥토아토-더퓨어, 피부 타입별 선케어 라인 강화


보령메디앙스는 피부 타입별 맞춤기능을 강화한 선케어 라인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민감성·건성 피부 전용 스킨케어 브랜드 '닥터아토(Dr.ato)'는 사용이 편리한 '수딩 선 팩트'와 끈적임 없는 촉촉한 '라이트 핏 선 젤'을 선보였다.

'수딩 선 팩트'는 아쿠아씰과 마데카소사이드 성분을 추가해 피부·보습·진정 효과가 특징이다(SPF50+, PA+++).

'라이트 핏 선 젤'은 끈적임 걱정 없이 바를 땐 촉촉하고 마무리는 산뜻하게 유지시켜주는 제품이다. 연꽃수 등의 피부 진정성분을 적용했다(SPF 50+, PA+++)
닥터아토는 실키 포켓 선스틱, 워셔블 마일드 선로션, 수분 촉촉 데일리 선로션, 아쿠아 수딩 젤 로션, 마일드 클렌저 등 총 7가지 선케어 라인업을 갖춘다.

'더 퓨어(The Pure)'는 쿠션 형태의 '마일드 선 쿠션'과 안전성을 더욱 강화한 '올 그린 선 로션'을 내놨다.

'마일드 선 쿠션'은 여린 피부에도 순하게 사용할 수 있는 무기 자외선 차단 성분 100%와 5가지 발아발효 추출물을 함유한 제품이다(SPF50+, PA+++). '올 그린 선 로션'은 미국의 비영리 환경운동 단체인 EWG가 선정한 그린등급 원료를 사용했고 피부 보습케어 특허성분인 해바라기씨 오일을 함유한 제품이다(SPF50+, PA++++).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