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9, 카라에 유기동물 돕기 캠페인 기부금 전달

G9가 유기동물 돕기 캠페인 모금액 총 477만1000원을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에 전달했다. 티비리포트 이우인 팀장, G9 임경진 팀장, 카라 김혜란 이사(왼쪽부터) 4일 서울 마포구 카라에서 열린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프리미엄 큐레이션 쇼핑사이트 G9가 동물보호단체 카라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G9구는 유기동물 돕기 캠페인의 모금액 총 477만1000원을 카라에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G9는 이번 전달식에 앞서 지난 5월 15일부터 6월 5일까지 '스타와 고객이 함께하는 유기동물 돕기 캠페인'을 진행해 기부금을 모았다. 이 캠페인에는 소녀시대 써니, 티아라 은정, 인피니트 엘, AOA 혜정, 다이아 정채연, 크나큰, 곽시양, 경수진, 윤박, B1A4 바로 등 10명의 스타가 함께했다.

10명의 스타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반려동물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하고, 연예 전문 온라인 미디어 TV리포트를 통해 캠페인 화보 촬영 시 입은 의류 등 패션 아이템을 기증했다. 가장 많은 기부금을 모은 스타는 AOA 혜정으로 총 122만2000원을 모았다.
인피니트 엘이 79만6000원, 소녀시대 써니가 75만6000원, 크나큰이 56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카라에 전달한 기부금 전액은 유기동물보호 및 동물보호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G9 임경진 마트리빙팀장은 "유기동물보호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어, 평소 반려동물에 대한 애정이 깊은 스타들과 함께 캠페인을 진행했다"면서 "고객들이 소액으로 부담 없이 동참할 수 있는 캠페인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고 실제 평가도 좋은 만큼, 앞으로도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확산할 수 있는 캠페인을 다양하게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