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다문화가정 지원에 앞장

캄보디아 다문화가정 18가족, 66명이 지난 1일 캄보디아 외가를 방문하기 전 인천공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캄보디아 다문화가정의 모국방문을 지원하는 '트윈클 투게더 프로젝트(Twinkle Together Project)'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트윈클 투게더 프로젝트는 하나금융그룹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하고 한국여성재단이 주관하는 캄보디아 다문화가정 지원사업이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캄보디아 다문화 가정 18가족, 총 66명 현지 외가를 방문했다.
지난 8월, 1박 2일의 사전프로그램을 △부부관계 개선 및 갈등완화 프로그램 △자녀의 문화다양성 제고 프로그램 등의 내용으로 진행했으며, 현지 프로그램은 1~9일 △5박 6일의 외가방문 △외가가족과 함께하는 오찬 △캄보디아 현지 문화체험 등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7일 진행된 외가가족과 함께하는 오찬 프로그램에는 현지 외가가족 50여명,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이사장, 주캄보디아 대한민국 대사관 함정한 공사를 비롯, 캄보디아 정부 기관 차관 등 100여명이 참석해 한국-캄보디아 다문화가정의 방문을 축하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후원뿐만 아니라 다문화센터 다린(多隣) 운영 등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는 사회를 위해 다문화가정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며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는 하나금융그룹 미션을 실천하기 위해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eilee@fnnews.com 이세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