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상하농원, 10월 주말 '할로윈 축제 유령 대소동' 진행


매일유업이 운영하는 농어촌 체험형 테마공원 상하농원은 10월 할로윈 데이를 맞아 오는 14일부터 29일까지 매주 주말 '상하농원 유령 대소동'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전북 고창에 위치한 상하농원은 올해로 2회째 할로윈 축제를 진행한다. 지난해의 경우 일 평균 3000명 이상이 방문하며 평소 주말보다 두 배 이상 방문객이 늘어나는 등 성황을 이뤘다.

축제는 서양 명절인 할로윈의 분위기를 아이들이 참여해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
마녀가 준 초콜릿과 사탕을 먹고 저주에 걸린 상하농원 아이들이 건강한 약속으로 저주에서 풀려난다는 내용의 체험 활동으로 구성했다. 또 참가 아이들은 마녀의 저주를 풀기 위해 4단계의 스탬프 투어 형식 미션을 해결하게 된다.

더불어 아이들은 물론 성인도 참여할 수 있는 페이스 페인팅 '유령 분장실'을 비롯해 할로윈의 상징인 호박빵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형 활동을 준비했다.

hwlee@fnnews.com 이환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