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게임 '메이플스토리'로 코딩 배워요"

넥슨, 커넥트재단과 협약… 메이플스토리 IP 제공

게임업체 넥슨과 커넥트재단이 청소년들에게 익숙한 인기게임 '메이플스토리'를 활용한 코딩교육을 위해 손을 잡았다.

넥슨은 비영리 교육기관 커넥트재단과 업무 협약을 맺고 인기게임 '메이플스토리'의 지식재산권(IP)을 코딩교육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키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소프트웨어 교육 플랫폼 '엔트리'를 운영 중인 커넥트재단이 주관하고,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온라인 코딩체험 교육행사 '온라인 코딩파티'에 메이플스토리 게임캐릭터, 음원, 디자인을 활용한 다채로운 코딩문제를 출제할 수 잇게 됐다.

올해 '온라인 코딩파티'는 메이플스토리 캐릭터인 '핑크빈'의 모험을 주제로 △목표지점으로의 이동 △장애물과 함정 회피 △몬스터 처치 등 게임방식을 통해 '논리, 순차, 반복, 조건, 조건심화' 등의 소프트웨어 기본원리를 체계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아울러 미션 완수 시 인증서와 모험일지를 제공하는 등 동기를 부여해, 어린이들이 쉽게 코딩을 접하고, 놀이하듯 체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넥슨 김정욱 부사장(왼쪽)과 커넥트재단 김지현 사무국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 온라인 코딩파티는 23일부터 11월5일까지 엔트리 코딩파티 페이지에서 진행된다. 기간 중 전국 1200여개 소프트웨어교육 선도학교의 교보재로도 활용된다. 올해 6월에 진행된 행사에는 초중등학생 약 29만명 이상이 접속해 코딩미션에 참여한 바 있다.

넥슨 김정욱 부사장은 "게임IP 기부와 함께 게이미피케이션 기반으로 한 코딩학습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더욱 뜻깊다"며 "넥슨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NYPC)를 비롯해, 어린이, 청소년들이 쉽게 코딩을 접하고 체험해볼 수 있는 플랫폼 조성을 지속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지난 5월 코딩교육 업체 스타트링크와 업무 협약을 맺고, 온오프라인 알고리즘(코딩) 대회 사이트 '선데이코딩'을 공식 후원 중이다.

또 넥슨은 오는 28일 넥슨 판교사옥에서 '제 2회 넥슨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NYPC)' 본선대회를 진행한다.
NYPC는 청소년 코딩 경험의 장을 마련하고자 지난해부터 넥슨이 진행하고 있는 청소년 코딩대회다.

NYPC 온라인 예선을 통해 선발된 상위 78명의 학생들이 참가하며, 올해는 '12세~14세(24명)', '15세~19세(54명)' 두 부문으로 나눠 맞춤형 문제출제 및 별도시상이 진행된다. 우승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소정의 장학금, 부상을 제공한다.

jjoony@fnnews.com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