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링크, 내년 1월 가상화폐 NEM 신규 상장 계약체결

관련종목▶

왼쪽부터 써트온 김승기 대표, NEM재단 Jeff McDonald 부사장.

포스링크 자회사인 써트온이 NEM재단(NEM.io Foundation Ltd)과 코인링크에 NEM을 신규 상장하고, 공동마케팅 및 이벤트를 추진하기로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NEM은 2015년 3월 31일 약 90억 개의 코인이 고정 발행되었으며, 디지털 통화이자 자산, 메시징, 자산생성, 명명시스템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솔루션 플랫폼을 목표로 개발중인 코인이다.

가상화폐 NEM은 9일 코인마켓캡기준, 시가총액 50억1606만 달러(약 5조4925억원)로 전체 가상화폐 중 8위를 기록하고 있다.

써트온은 코인링크를 통해 최근 신규코인 상장을 확대하고 있으며, 암호화폐 재단과 함께 에어드롭 등 다양한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앞으로도 코인링크는 ‘모든 코인의 첫 거래소’라는 슬로건에 맞게 기술력과 사업성이 검증된 알트코인 및 ICO를 마친 신규코인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재단과 정기적인 밋업(Meet-Up)행사 등을 통해 다양한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써트온 김승기 대표는 “독자적인 블록체인 기술로 글로벌 블록체인 시장을 선도해가고 있는 NEM과 파트너십을 맺게 돼 기쁘다”며 “검증된 블록체인 플랫폼을 개발한 'NEM 재단'과 NEM재단 기업회원(NEM Foundation Corporate Member) 자격으로 써트온에서 개발중인 X-체인기반 블록체인플랫폼 개발이 한층 더 탄력을 얻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써트온은 X-Chain 블록체인 플랫폼을 기반으로 애스톤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날부터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크라우드세일(Crowd Sale)를 시작했다.

애스톤 프로젝트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의료제증명서비스, P2P 전자계약서, 전자정부 문서 플랫폼 등 전자문서기반 다양한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가고 있으며, 이를 위해 해외 블록체인플랫폼 개발회사 및 해외 암호화폐 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글로벌 기술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있다.

yutoo@fnnews.com 최영희 중소기업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