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미술품에 투자하세요"… 첫 온라인 오픈마켓 JJ옥션 출범

고미술업계 최초 온라인 오픈 마켓인 JJ옥션이 출범한다. 기린스제이제이옥션은 15일 서울 중구 그랜드 엠버서더 호텔에서 'JJ옥션' 론칭 기자간담회를 갖고 사이트를 오픈했다.

JJ옥션은 기존의 서울옥션이나 K옥션과 같은 온라인 쇼핑몰 경매 방식과 달리 판매자와 구매자가 직접 연결되는 오픈마켓 형식의 온라인 중계 옥션이다. 작품 감상부터 경매, 낙찰 등 모든 필요한 절차가 온라인으로 가능하기 때문에 별도의 오프라인 매장 없이 24시간 언제 어디서든 이용이 가능하다. JJ옥션을 이용하면 다양한 고미술 및 화랑의 미술품을 한꺼번에 비교 검색해 볼 수 있다. JJ옥션을 이용하기 위해서 공급자는 사업자 등록증이 필요하며 미성년자를 제외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JJ옥션은 플랫폼 제공 외에도 제품에 대해 직접 진위 여부를 파악해주는 감정 및 가치판단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구매자들은 원할 경우 일정 수수료를 지불하고 공인된 전문가들에게 고미술품에 대한 진위 여부를 감정 받을 수 있다.

정용호 JJ옥션 대표는 "JJ옥션의 등장으로 과거 특정 소수만이 고미술에 대한 투자를 할 수 있었던 것에서 고미술에 관심 있는 소비자면 누구나 부담없이 투자할 수 있어 '고미술의 대중화'를 이룰 수 있게 될 것"이라며 "한국 고미술품이 저평가된 원인으로는 가품의 유통을 들 수 있기 때문에 진품만 거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hpark@fnnews.com 박지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