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하이서울샵' 매출 330억 기록

위메프가 우수 중소기업의 판로확대를 위해 운영중인 '하이서울샵'이 매출 330억원을 기록했다.

위메프는 25일 서울산업진흥원(SBA)과 공동 운영하는 중소기업상품 상설 기획전 '하이서울샵' 매출이 6개월 만에 33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148만여개의 상품이 판매되는 등 월평균 24만7000개의 중소기업 상품이 소비자들에게 전달됐다.

하이서울샵은 280여개 특가 딜과 2361개 상품을 운영하며 우수 중소기업 상품을 소개해왔다.

이 가운데 어워드 인증상품인 '고원농산'의 '비벼먹는 곤드레나물'은 지난 3개월간 판매 수량이 5배가 넘게 늘었다. 위메프 안에서만 2만2000개 이상의 상품이 판매됐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