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카이스트 "빅데이터 분석 공동연구"

삼성SDS는 19일 카이스트 경영대학과 빅데이터 분석기술 교육 활성화와 공동연구 등을 위한 산학협약을 체결했다. 카이스트 김영배 경영대학장(왼쪽)과 삼성SDS 연구소장 윤심 전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SDS는 19일 카이스트 경영대학과 빅데이터 분석기술 교육 활성화와 공동연구 등을 위한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삼성SDS의 산.학 연계 프로그램인 '브라이틱스 아카데미'의 일환이며 지난해 성균관대, 한양대, 서울대 협약에 이어 4번째다. 브라이틱스 아카데미는 데이터 분석 전문가 양성과 데이터 분석 플랫폼의 저변 확대를 위해 삼성SDS의 인공지능(AI) 기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브라이틱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다양한 현장 데이터 분석 경험을 보유한 삼성SDS 연구원이 교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브라이틱스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빠르게 분석하고, 이해하기 쉽게 시각화 해준다. 제조?물류?마케팅?금융 등 다양한 업종에서 활용할 수 있다.

삼성SDS 홍원표 대표이사 사장은 "브라이틱스 아카데미를 통한 산.학 협력으로 역량 있는 데이터 분석 인력이 많이 배출돼 산업 현장에서 큰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