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타워 국제 수직 마라톤 '스카이런' 대회

13일 오전 서울 올림픽로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국제 수직마라톤대회 '스카이런'에 참가한 선수들이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국제수직마라톤협회(ISF)가 공식인증한 대회 중 가장 높은 555m로 참가 선수들은 1층부터 123층까지 2917개의 계단을 뛰어오른다./사진=서동일 기자
tekken4@fnnews.com 서동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