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북미회담, 100% 열리고 성공할 것"

-"文대통령 겸손한 안전운전이 성공의 밑거름"

연합뉴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사진)은 27일 "북미정상회담은 100% 열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오전 10시 문재인 대통령의 어제 제2차 판문점 남북정상회담의 결과 발표를 시청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어떠한 난관이 앞으로 있겠지만 서훈, 김영철, 폼페이오 트리오가 움직이고 김정은, 트럼프도 한계점에 와 있기에 북미정상회담은 100%열리고 성공한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의 겸손한 안전운전이 성공의 밑거름으로 받치고 있다"며 "협력하면 성공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