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챌린지 휩쓴 레뱅드매일, 트로피 메달 등 31개 수상

와인수입 전문 기업 레뱅드매일은 이달 진행된 제 14회 '코리아와인챌린지 2018'에서 올해 총 31개의 메달을 수상하며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고 6일 밝혔다.

2005년 시작한 국내 유일의 국제 와인 경쟁대회 코리아와인챌린지는 올해는 전 세계 16개국에서 총 660종의 와인이 출품됐다.

레뱅드매일은 올해 31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역대 가장 많은 메달 수를 기록했다.
모든 출품작 가운데 부문별 최고의 와인에 주어지는 트로피 메달과 국가별 베스트 와인 메달도 거머 쥐었다. 레뱅드매일 설립 이후 역사를 함께 해 온 명망 높은 샴페인 하우스 도츠의 '도츠 블랑 드 블랑(사진)'이 트로피 메달을 받았으며, 론의 4대 명가 들라스가 선보이는 '들라스 샤또 네프 뒤빠쁘'가 베스트 프랑스 레드 메달을 받았다.

또 보데가스 무가, 알레한드로 페르난데즈, 고세, 마시, 또스띠, 끌로 뒤 발, 랑메일 등이 골드 메달 7개, 실버 메달 15개, 브론즈 메달 7개를 수상했다.

onsunn@fnnews.com 오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