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항공사, 불법 주차대행 합동단속

한국공항공사는 오는 31일까지 김포공항에서 공항경찰대, 공식 주차대행업체와 함께 불법 주차대행 합동 단속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공사는 이번 합동단속 기간에 사설 주차대행업체의 불법영업에 따른 물품도난, 차량파손 등 피해사례를 알리고, 여객들에게 피해를 입히거나 공항의 교통흐름을 방해하는 불법업체에 강력히 대응할 계획이다.
이는 지난 22일 공항 인근 불법주차단속 권한이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에게도 부여되는 공항시설법이 개정 시행된데 따른 것이다. 주차대행 불법영업에 대한 제지 및 퇴거명령 불이행에 대한 처벌조항이 한층 강화됐다. 공사는 법령 개정 시행 초기를 고려해 충분한 안내와 계도활동을 거쳐 불필요한 마찰과 민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공항경찰대와 긴밀히 협조해 단속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winwin@fnnews.com 오승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