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대구-하노이 하늘길 열어

티웨이항공의 대구-하노이 신규 노선 취항 특가.
【대구=김장욱 기자】티웨이항공이 대구-하노이 하늘길을 연다.

티웨이항공은 내달 29일부터 대구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베트남 하노이 노선을 새롭게 취항한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티웨이항공은 대구에서만 14개 최다 노선을 운항 중이다. 첫 러시아 노선인 대구-블라디보스토크를 비롯해 올해 총 6개 노선을 신규 취항하게 됐다.

또 베트남 노선만 5개(인천-호치민, 인천-다낭, 부산-다낭, 대구-다낭, 대구-하노이)를 운영하며, 한국과 베트남을 잇는 우리나라 대표 저비용항공사로서의 탄탄한 면모를 갖추게 됐다.

대구-하노이 노선은 11월 29일부터 주 7회(매일) 운항하며, 대구에서 오후 10시 출발하는 일정이다. 돌아오는 편은 화, 수, 목, 토요일의 경우 하노이에서 오전 1시 55분, 월, 금, 일요일의 경우 오전 2시 55분 각각 출발해 대구에 도착한다.

베트남의 수도인 하노이는 호치민, 다낭과 함께 베트남의 대표적인 관광 도시다. 한국인의 입맛에 잘 맞는 베트남 음식과 하롱베이와 같은 훌륭한 자연경관은 물론 저렴한 물가로 관광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티웨이항공은 신규 취항을 기념해 특가 이벤트도 마련했다.
특가 이벤트는 25일 오전 10시부터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웹에서 항공권을 구매할 수 있다. 편도 총액운임(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이용료 포함)은 9만7200원부터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티웨이항공과 함께 더욱 합리적인 운임으로 하노이의 매력을 즐겨보기 바란다"면서 "다양한 출발지 확대를 통해 고객분들께 더욱 편리한 해외 여행의 인프라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