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고객만족도 이어 서비스품질지수 조사도 ‘1위’

30일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 KS-SQI(한국서비스품질지수) 1위 기업 인증 수여식에서 저비용항공부문 3년 연속 1위에 선정된 에어부산이 인증패를 받았다. 에어부산 최판호 경영본부장(왼쪽 두번째)과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왼쪽 세번째)이 수여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부산에 기반을 둔 지역항공사 에어부산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8년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조사에서 저비용항공 부문 3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에어부산은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1위 기업 인증 수여식에서 1위 인증패를 받았다.

에어부산은 KS-SQI가 저비용항공부문 조사를 시작한 첫 해인 2013년 최초 1위에 선정됐다. 이어 2016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1위에 오르는 등 총 4차례 1위로 선정됐다.

앞서 에어부산은 이달 초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주관 고객만족도지수(KCSI) 조사에서도 저비용항공 부문 6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

또 한국표준협회 주관 콜센터 품질지수(KS-CQI) 조사에서도 2년 연속 저비용항공 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돼 동종업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에어부산은 취항 초기부터 노선 확충으로 지역민의 편의를 제공하고 고객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끊임없이 연구하고 현장에 반영하고 있다.

올해 들어선 여행 트렌드 변화에 발맞춰 서비스 다변화를 선보이고 있다.

쾌적한 여행을 원하는 손님을 위해 앞 열 및 비상구 좌석 배정 서비스를 실시하고 기내에서 즐길 수 있는 식음료의 종류도 대폭 늘렸다.
기내에서 최신 드라마와 인기 예능 및 어린이 콘텐츠를 감상이 가능한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저비용항공사 최초로 김해공항 내 국제선 라운지를 오픈해 운영하고 있다.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은 "이번 수상으로 서비스 품질 분야 개선 노력을 인정받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