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의 '블록체인 야심...지스타2018서 '페블' 프로젝트 깜짝 공개

관련종목▶

메인넷부터 아이템 거래-포털까지 총 망라

【부산=허준 기자】국내 대표 게임포털 한게임을 운영하는 메이저 게임업체 NHN엔터테인먼트가 블록체인 프로젝트 '페블'을 최초로 공개했다. '페블'은 게임에 특화된 블록체인 서비스로 메인넷부터 블록체인 게임포털, 게임 아이템 거래, 크라우드펀딩, 광고까지 아우르는 생태계를 비전으로 제시하고 있다.

NHN엔터테인먼트의 블록체인 사업을 전담하고 있는 북미 자회사인 NHN글로벌의 장원배 지사장은 15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고 있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의 부대행사인 컨퍼런스 'G-CON 2018'에서 '블록체인과 게임업계의 기회'라는 주제의 강연에서 준비중인 블록체인 프로젝트 '페블'을 소개했다.

■자체 메인넷 '페블 코어' 구축, 암호화폐는 '페블 토큰'
'페블'은 블록체인 기술을 더 스마트하게 활용해 지금보다 한단계 진보한 게임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취지로 추진되는 프로젝트다. 블록체인 기술을 게임 비즈니스에 맞게 적절하게 가공해서 제공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장원배 NHN글로벌 지사장이 15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게임쇼 지스타의 부대행사인 'G-CON 2018' 컨퍼런스에서 블록체인 프로젝트 '페블'을 소개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NHN글로벌은 △자체 메인넷 '페블 코어'제공 △암호화폐 '페블 토큰' △암호화폐 지갑 '페블 페이' △블록체인 게임 포털 '페블 플레이' △아이템 거래 서비스 '페블 마켓'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페블 이그나이트' △블록체인 기반 광고 서비스 '페블 애드' 등을 통해 게임과 블록체인의 결합을 '페블 프로젝트'를 통해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NHN글로벌은 자체 메인넷인 '페블 코어'를 통해 게임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플랫폼을 제공한다. 주요 파트너들이 함께 데이터를 검증하고 기록하는 '컨소시엄 블록체인'이다. 이를 통해 보다 안정적인 게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것이 NHN글로벌 측의 설명이다.

페블 생태계에서 활용되는 암호화폐는 '페블토큰'이다. 이용자들은 페블 내 게임의 재화를 구매하기 위해 페블을 사용한다. 게임사들은 이벤트 형식으로 게이머들에게 페블토큰을 배분하는 이른바 '에어드롭'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암호화폐 지갑 '페블 페이', 블록체인 게임포털 '페블 플레이'
NHN글로벌은 '페블토큰'을 관리할 수 있는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페블 페이'라는 이름으로 향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서비스될 예정이다. 이 지갑에서는 '페블토큰' 외에도 다른 암호화폐를 지원하며, 장기적으로 다른 플랫폼에서도 이 지갑을 활용한 결제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NHN글로벌의 블록체인 프로젝트인 '페블' 소개 이미지
아울러 NHN글로벌은 게임포털 한게임을 운영한 경험을 바탕으로 블록체인 기반 게임포털 '페블 플레이'와 이용자간 게임 자산 거래 서비스인 '페블 마켓'도 선보인다. 페블 플레이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게임, 기존 인기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게임 등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며, 페블마켓에서는 게임 자산의 소유권을 가진 이용자들이 자유롭게 자산을 거래한다.

장원배 지사장은 "페블 플레이는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하고, 지갑인 페블페이를 연동할 계획이며, 경쟁력 있는 수수료 정책을 내세울 것"이라며 "페블 마켓을 통해 게이머들이 자산을 거래하면 게임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글로벌 톱 게임사들과 파트너십 구축"
아울러 NHN글로벌은 '페블 이그나이트'라는 블록체인 기반 크라우드펀딩 플랫폼도 개발중이다.
중소 게임 제작자들이 대중들에게 펀딩을 받아 게임을 개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통해 블록체인 게임포털인 '페블 플레이'의 라인업도 더욱 풍성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장원배 지사장은 "페블 프로젝트는 게임에 최적화된 성능과 경험을 제공하며, 글로벌 톱 게임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차별점"이라며 "게임 생태계 전체를 아우르는 서비스로 더 나은 게임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jjoony@fnnews.com 허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