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TV 광고로 기해년 새해 인사 전한다

관련종목▶

대한항공 새해 인사 TV광고 장면 /사진=대한항공 제공

"새해에는 당신의 웃음소리도 함께 올라갔으면 - 2019년 1월 대한항공 올림"
대한항공은 28일부터 고객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새해 인사 TV 광고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이번 새해 인사 TV 광고를 선보이는 이유는 올해 대한항공을 이용해 준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또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고객의 행복을 기원하는 의미도 담았다고 전했다.

이번 광고 영상엔 풍요로움을 상징하는 황금돼지의 해인 기해년 한 해 고객과 국민이 한층 더 풍요로워졌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어린 아이의 환한 웃음과 황금빛 일출 장면을 배경으로 비상하는 대한항공 항공기에 담아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지난 2008년 '미국, 어디까지 가봤니'시리즈 이래로 스토리 텔링 방식의 취항지 광고캠페인을 선보이고 있다. 전 세계 각국 취항지의 매력을 극대화하기 위해 아름다운 영상과 신선한 카피를 담은 광고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소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스페인, 크로아티아 등 신규 취항지를 배경으로 한 광고 캠페인을 잇따라 선보였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